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전남 함평군 해보면 ‘더불어 사는 행복’

전남 함평군 해보면(면장 나판종)이 최근 이어진 지역 기관․사회단체들의 자원봉사활동으로 훈훈한 지역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해보면 적십자봉사회(회장 김예순)는 지난 13일부터 ‘희망드림 결연활동 집 고쳐주기 사업’을 통해 지역 독거노인 A(여, 유정마을)씨 가정을 방문, 도배․장판교체․지붕강판 덧씌우기 등 주거환경 개선활동을 펼쳤다.

지난 15일에는 해보면에 소재한 국군함평병원 국화빵봉사단이 지역 독거노인세대 3가구를 초청, 푸짐한 저녁 식사 대접과 함께 안부를 살폈다.

김예순 해보면 적십자봉사회장은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릴 수 있어 더없이 기쁘다”면서 “지속적인 봉사활동으로 나눔의 가치를 지역에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33명의 봉사단원으로 구성된 해보면 적십자봉사회는 지난 2011년 첫 창단 이후 현재까지 꾸준한 봉사활동을 펼치며 지역사회에 큰 귀감이 되고 있다.

함평신문  hpnews@hpnews.kr

<저작권자 © 함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평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