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함평군 월야면 주거취약가구 발굴 전수조사 실시

 

전남 함평군 월야면(면장 정화자)은 이달부터 오는 9월까지 주거취약가구 발굴을 위한 전수조사를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월야면 맞춤형복지팀․지역사회보장협의체․복지기동대가 참여하는 이번 조사는 기초급여대상자, 차상위대상자, 독거노인 등 주거취약계층 전 가구를 대상으로 도배․장판․싱크대 교체 등의 생활불편사항을 점검․개선한다.

특히 폭염, 장마 등 본격적인 여름철에 들어선 만큼 냉방용품 및 시설 관리․작동상태, 컨테이너 통풍상태도 함께 방문 조사할 예정이다.

이번에 조사된 자료는 향후 ‘주거환경 개선사업’의 주요자료로 사용될 계획이며, 지원이 시급한 경우 긴급지원 등 맟춤형 복지서비스도 함께 제공할 방침이다.

정화자 월야면장은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주거취약가구의 상황을 정확히 파악․진단하기 위해 이번 전수조사를 실시하게 됐다”며, “이번 조사를 토대로 더 나은 주거복지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함평신문  hpnews@hpnews.kr

<저작권자 © 함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평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