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함평군 치매안심센터, ‘치매극복 선도단체’에 함평군 사회복지협의회 지정

함평군 치매안심센터(센터장 정명희)는 지난 24일 함평군 사회복지협의회(협의회장 심문식)를 ‘치매극복 선도단체’로 지정하고 현판식을 개최했다.

치매극복 선도단체는 치매 친화적 문화조성을 위한 비영리 법인․단체로, 지정을 위해서는 단체의 전 구성원이 치매이해교육을 받고 치매파트너로 등록해야한다.

함평군 사회복지협의회는 이날 지정에 앞서 군 치매안심센터를 통해 치매 관련 교육을 모두 이수하면서 이번에 치매극복 선도단체로 공식 지정됐다.

앞으로 협의회는 △치매사각지대 발굴·지원 △치매통합서비스 연계·제공 △치매 인식 개선 홍보활동 등에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또한 이날 함께 맺은 ‘치매환자 발굴․관리를 위한 업무협약’에 따라 독거노인 등 치매고위험군을 대상으로 치매조기검진사업 등도 연계 실시할 예정이다.

센터 관계자는 “이번에 치매극복 선도단체가 새로 지정되면서 우리 지역이 치매 친화적 고장으로 발돋움하는 기본적인 토대가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단체․기관이 치매극복 선도단체로 지정될 수 있도록 노력해, 보다 질 높은 치매관리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함평신문  hpnews@hpnews.kr

<저작권자 © 함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평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