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림/수산
함평군, 2019년산 공공비축미곡 ‘신동진’, ‘새일미’ 품종 선정

함평군(군수 이윤행)이 지난 23일 2019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품종 선정 협의회를 갖고, 올해와 동일하게 ‘신동진, 새일미’2개 품종을 매입품종으로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선정 협의회에는 함평군통합RPC, 농업인 단체대표, 쌀 생산자 단체대표, 농협 및 군 관계자 등이 참석했으며, 9개 읍‧면 사전 선호도 조사 결과, 농가 경쟁력, 생산여건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품종을 결정했다.

군의 이번 결정은 ‘신동진’,‘새일미’품종이 주로 남부지역 평야지에서 재배되는 중만생종으로 지역 생산여건에 적합하고, 매입 품종의 잦은 변경은 농가의 종자 수급 어려움과 혼란을 야기한다는 여러 의견들을 반영한 것으로 보인다.

백형규 친환경농산과장은 “이번 2019년산 공공비축미곡 매입 품종 선정은 생산자인 농업인의 의견과 소비자의 선호도 등을 적극 검토하여 결정한 결과로, 함평쌀 브랜드 가치 향상이라는 공통된 목표로 추진했다”며, “앞으로 농가의 종자 확보와 보급에 차질이 없도록 하는 것은 물론, 쌀 생산 농가와 단체들의 혼란이 없도록 선정 결과를 적극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함평신문  hpnews@hpnews.kr

<저작권자 © 함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평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