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PDF보기  기사제보  광고안내  싸이트맵
최종편집 : 2020.1.2 목 08:51
> 뉴스 > 기획
     
歷代名醫醫案 (351) - 許在淑의 醫案(2)
蓄膿症 및 乾嗽案
2019년 11월 23일 () 06:00:42 김남일 mjmedi@mjmedi.com

① 제반 축농증인데 오래되지 않은 축농증에는 6첩 내지 한두첩이면 효과 반응이 좋게 나타나는데 대개 20첩이면 완치되는 처방 加味葛根湯이 있다. 갈근 사전, 마화포말거, 길경, 석고 이전, 백작약 일∼오전, 황금, 백작, 신이 일전. 감초 일 오전. 강삼 조이. 이상 수전목. 대인은 일일 이첩, 십세아 미만은 일일일첩을 오전오후에 분복한다. 만성에는 20첩 내지 30첩이면 완치가 된다고 한다.

   
1983년 허재숙 선생의 축농증과 건수의 의안이 나오은 의림 제154호의 기록.

② 乾嗽한 것은 글자 그대로 가래가 별로 없으면서 마른 기침 소리를 내면서 양방병원 치료를 받아도 좀처럼 낫지 않는 기침을 말한다고 한다. 이와 같은 기침과 小兒喘息에 잘 듯는다고 한다. 처방: 熟地黃 三∼五錢, 當歸, 白茯苓, 貝母, 桔梗 二錢, 桑白皮, 地骨皮, 陳皮 一錢半, 麥門冬去心, 瓜蔞仁, 杏仁, 五味子, 甘草 一錢半, 白芥子 七分. 生薑五片. 以上 水煎服 一日二貼씩 오래된 마른 기침에도 40貼이면 完快된다고 한다. 小兒喘息에는 金水六君煎에 五物湯을 合方 사용하면 잘 듣는다고 한다. 重量은 本方量에서 半을 줄이고 半夏代身에 貝母를 넣어 사용한다고 한다. (許在淑, 治驗愛用方, 『醫林』제154호, 1983)

按語) 許在淑先生(1918∼?)은 전라북도 진안 출신으로서 서울시 보광동에서 이제한의원을 운영하였다. 위의 醫案은 의안이라기 보다는 허재숙선생이 평소에 많이 사용했던 경험방으로서 자신있게 독자들에게 소개하고 있는 것들이다. 이 의안들에 대해 『醫林』제154호 편집자는 다음과 같이 말한다. “허재숙선생은 치험애용방이면서 효율이 60% 이상가진 치험방을 발표하하였다. 발표에 앞서 오늘 발표하는 치험방을 사용하는데 있어서 한두번 사용하여 효과반응이 없다 하여 실망감을 가지면서 단념하지 마시고 계속 집념으로 여러번 사용하면 반드시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며 효과를 얻게 되면 자신이 생겨 더욱 사용할 의욕이 생기고 임상연구가 새로워질 것이다.”

 

김남일 / 경희대 한의대 의사학교실 

김남일의 다른기사 보기  
ⓒ 민족의학신문(http://t673.ndsoft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 30회 한국의사학회 정기학술대...
2019년 대한한방신경정신과학회 ...
한의표준임상진료지침 개발사업단 -...
대한동의방약학회 2019년도 상반...
2019년 통합뇌질환학회 파킨슨병...
2019년도 한방척추관절 전문가과...
2019년 제55차 대한한방소아과...
영화읽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조직도찾아오시는 길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제호 : 민족의학신문 | 서울특별시 동작구 성대로 1길 2 | Tel 02-826-6456 | Fax 02-826-6457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6529 | 등록연월일:1989-06-16 | 발행일자 : 1989-07-15
발행인 · 편집인 : 임철홍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임철홍
Copyright 2009 민족의학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jmedi@mjmed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