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2년 연속’ 함평군 상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평가서 최우수기관 선정특별교부세 6,100만 원 확보 쾌거

 

전남 함평군(군수 권한대행 나윤수)이 행정안전부(이하 행안부)가 주관한 ‘2019년 상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에 선정, 특별교부세 6,100만 원을 확보했다.

지난해 상․하반기 ‘최우수기관’에 선정된 데 이어 2년 연속이다.

24일 함평군에 따르면, 지방재정집행 평가는 예산집행 효율성 확보, 지역경제 활성화 등을 도모하기 위해 행안부가 전국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매년 상․하반기 두 차례씩 실시하는 종합 예산집행평가다.

평가 항목은 ▲재정 집행실적 ▲일자리 및 국고보조 사회간접자본 사업 집행실적 ▲일자리 예산규모 가중치 등 총 4개 평가 지표로, 이중 군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일자리 사업 등 2개 부문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한 상반기 재정 집행률 61.77%를 기록, 행안부 목표(55.5%) 대비 6.27%를 초과 달성하며 총괄 집행실적 부문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나윤수 함평군수 권한대행은 “그간 수시로 개최해 온 재정집행 보고회와 부진부서에 대한 적극적인 독려가 이번에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며,

“다가올 하반기 평가에서도 좋은 결과를 낼 수 있도록 남은 기간 동안 예산을 적재적소에 신속히 투입하겠다”라고 말했다.

 

함평신문  hpnews@hpnews.kr

<저작권자 © 함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평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