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스포츠
2019 함평천지한우배 전국 생활체육 여자 비치발리볼대회 성료

함평 돌머리해수욕장에서 열린 ‘2019 함평천지한우배 전국 생활체육 여자 비치발리볼대회’가 지난 21일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22일 함평군에 따르면 함평군체육회가 주최하고 함평군배구협회가 주관한 이번 대회에는 광주, 전남, 충청, 경기 등 전국 33개 팀 400여 명의 동호인이 참가해 이틀간 열띤 경기를 펼쳤다.

특히 제5호 태풍 다나스 북상에도 대회 본선이 열린 함평 돌머리해수욕장에는 많은 관람객이 몰리며 비치발리볼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증명했다.

대회 결과 지난해 3위를 기록했던 ‘비치퀸’팀(전남 무안)이 올해는 우승을 차지, 상패와 상금 300만 원을 거머쥐었다.

올해 처음 참여한 ‘또바기’팀(부산)은 준우승을, ‘3040’팀(전남 목포)과 ‘또래모아’팀(전남 순천)은 공동 3위에 이름을 올리며 각각 상패와 200만 원, 100만 원의 상금을 수상했다.

나윤수 함평군수 권한대행은 “좋지 않은 기상여건에도 많은 분들이 찾아주실 만큼 함평천지한우배 비치발리볼 대회가 흥행을 거듭하고 있다”며, “내년에는 보다 좋은 여건에서 대회가 개최될 수 있도록 잘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청정갯벌과 아름다운 낙조가 일품인 함평 돌머리해수욕장은 내달 18일까지 개장한다.

 

함평신문  hpnews@hpnews.kr

<저작권자 © 함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평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