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함평군, 나산면 취약계층 하절기 생활물품 지원 방문 상담

함평군 나산면(면장 윤익한)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정천수, 이하 지사협)와 연계해 21일까지 취약계층 58가구를 방문하여 안부살피기 및 하절기 생활물품을 파악한다고 19일 밝혔다.

물품지원 대상자로는 29개 마을이장으로부터 생활형편이 어려운 취약계층 58가구를 추천받았다.

중위소득80%이내 대상자를 나산면 맞춤형복지팀에서 선별해 복지사각지대발굴 민간협력자원인 나산면 지사협위원들과 마을이장 등으로 구성된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함께 취약계층 가구를 방문해 생활실태를 파악하고 애로사항도 청취한다.

이번 하절기 생활물품 지원 사업은 나산면 지사협에서 지난해 함평군 국향대전과 올해 나비축제 기간 동안 지역 농 ․ 특산물 판매장인 착한가게를 운영하여 얻은 후원수익금과 국도비 사회보장적수혜금을 재원으로 지난달 2분기 지사협 정기회의시 수익금 활용방안 심의를 거쳐 생활형편이 어려운 취약계층에 각 가구별 욕구에 맞춘 냉방가전 및 생활용품을 무더위가 오기 전 오는 7월 5일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윤익한 나산면장은 “지역민이 주축이 된 민간협력단체인 나산면 지사협에서 착한가게 운영을 통한 수익금으로 이웃이 이웃을 돕는 마을복지공동체를 이루어가고 어려운 이웃의 애로사항을 공유하고 함께 하는 것이 물품을 지원하는 이상의 큰 의미가 있다고 보며 이런 민간연계 복지활동을 지속적 펼쳐 나갈 계획” 이라고 말했다.

 

함평신문  hpnews@hpnews.kr

<저작권자 © 함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평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