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함평군 ‘영농현장 기술지원단’ 운영 호평

함평군농업기술센터(소장 이향만)가 영농집중기간에 맞춰 운영하고 있는 ‘영농현장 기술지원단’이 지역 농가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13일 함평군에 따르면 센터는 매년 4월부터 9월까지 영농현장 기술지원단을 운영하며 지역농가에 각종 영농정보 제공 및 기술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이날도 지원단 30여 명이 지역 9개 읍․면에 나가 150여 농가를 직접 방문, 못자리 설치, 고추·양파·마늘 등 양념채소 본답 관리, 적기 병·해충 방제 기술 제공 등의 현장맞춤형 영농지도를 펼쳤다.

월야면 현장 기술지원단으로 참여한 함평군 농업기술센터 김명훈 농촌지도사는 “농업은 변수가 많기 때문에 일률적인 기술지도나 정보제공보다는 현장맞춤형 지도가 필요하다”며, “발로 뛰는 현장 행정을 통해 농업인 맞춤형 영농기술을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함평신문  hpnews@hpnews.kr

<저작권자 © 함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평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