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행정
함평군 ‘치매안심마을’ 주민 사업설명회 개최

함평군(군수 이윤행)은 지난 14일 ‘치매안심마을’ 추진을 위한 주민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

치매안심마을은 치매 환자와 그 가족들이 일상생활 및 사회 활동에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도록 인식 개선을 통한 치매 친화적인 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함평군 치매안심마을은 만 60세 이상 지역주민, 인지저하자, 치매환자 등을 대상으로 하며, 오는 11월까지 치매파트너 및 치매 극복 선도단체 양성, 마을 벽화꾸미기, 치매가정 주거환경 개선 등의 맞춤형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이와 함께 60세 이상 노인을 대상으로 치매 조기발견을 위한 치매선별 전수조사도 실시된다.

군 관계자는 “치매는 그 어떠한 치료보다도 주위의 관심과 사랑이 가장 효과적인 질병”이라며, “치매안심마을이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해소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함평신문  hpnews@hpnews.kr

<저작권자 © 함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평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