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이개호 장관과 즉문즉답(卽問卽答)순천 청춘창고에서 국민참여 농정 토크콘서트 개최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는 청년들의 농촌정착 성공 아이디어와 현실적 당면문제를 해결해온 경험담을 공유할 수 있도록 청년농업인․농촌 청년세대와 함께 직접 공감․소통하는 ‘토크콘서트’를 개최한다.

 “대한민국 농촌청년으로 행복하게 산다는 것”을 주제로 1월 22일(화) 15시 30분에 순천의 청년 문화공간이자 창업공간인 ‘청춘창고’에서 진행한다.

 문지애(아나운서)의 진행으로 방송인 유병재와 ‘뻔~한 농촌? 펀(fun)한 농촌!’이라는 주제로 청년들의 즐거운 농촌 생활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미니 토크 형식으로 만난다.

 행복한 농촌살이를 위해 노력하는 청년들을 강사로 초청해, 농촌생활의 어려운 점, 고민을 함께 나누고 현명하게 극복한 사례와 앞으로의 비전을 교감하며, 더불어 잘 사는 우리 농업·농촌을 만들기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 다큐멘터리 영화 ‘파밍보이즈’의 유지황 대표는 ‘즐거운 촌(村)라이프를 위한 팜프라’를, 대한민국 최연소 이장으로 알려진 김미선 대표는 ‘젊은 이장의 행복한 농촌 살이’를, 장흥공동육아협동조합 신나는 놀이터 어린이집 김유진대표는 ‘농촌의 공동육아 교육 커뮤니티의 역할’을, 농식품부에서는 ‘따뜻한 농정, 젊은 농촌을 만든다’를 주제로 강연을 진행한다.

 아울러, 청년농업인들의 자립을 위한 자발적 모임인 청년농업인연합회, 농촌청년불패 등 청년단체와는 창농정책 등 청년들을 위한 다양한 정책에 대해 논의하고,

 순천대학생, 지역주민도 참여해 실제로 농촌 생활에서 겪은 고충 및 건의사항을 자유롭게 개진해, 청년들의 행복한 농촌살이를 위해 우리 사회와 정부가 해야 할 역할들을 고민하는 시간이 될 것이다.

 농식품부 이개호 장관은 “이번 토크콘서트를 통해 농촌에 정착하고 싶은 청년들에게 좀 더 구체적인 고민의 기회를 갖게하고, 나아가 ‘나’ 혼자가 아니라 지역의 다양한 모임이 서로 도움으로써 자연스럽게 동화할 수 있는 소통 매개체가 있다는 것을 알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함평신문  hpnews@hpnews.kr

<저작권자 © 함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평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