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포토뉴스
노랑무궁화 활짝 핀 함평자연생태공원

26일 함평군 신광면 함평자연생태공원에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인 노랑무궁화가 활짝 폈다.

‘황근’으로도 불리는 노랑무궁화는 무궁화속 식물 중 유일한 자생종 낙엽 관목이다.

제주도와 전남 일부 섬에서만 자라기 때문에 좀처럼 보기가 드물다.

함평자연생태공원엔 50여 주의 노랑무궁화는 무궁화처럼 아침에 피었다가 저녁에 진다.

한여름의 태양 아래 노란색 꽃잎을 활짝 펼친 노랑무궁화의 고운 자태와 향기를 만나볼 수 있다.

정희정 기자  hpnews@hpnews.kr

<저작권자 © 함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