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이 지사,“주변 취약지대 세심히 살펴 개선해야
이 지사,“주변 취약지대 세심히 살펴 개선해야” -3일 정례조회서 도정․도청 위해 직원 각자의 능력 발휘 당부- 이낙연 전라남도지사는 3일 “올 들어 좋은 성과도 있었지만, 취약한 것이 드러나기도 했다”며 “주변의 취약지대를 세심히 살펴 개선하는 등 도정과 도청을 위해 직원들 각자가 가진 놀라운 능력을 보여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지사는 이날 오전 도청 왕인실에서 열린 2월 정례조회에서 “지난해 일자리 종합대상 수상에 이어 올해 고용혁신 프로젝트가 전국 최고의 평가를 받는 등 고용 분야에서 연속적으로 좋은 성과가 나와 참으로 다행”이라며 “2018 국제수묵화비엔날레가 국제행사로 치러지기 위한 1차 문화체육관광부 승인을 통과했고, 기획재정부 심사를 앞두고 있는데 그것도 잘 되리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하지만 “의료원 구내식당의 돼지고기가 줄어든 사건은 우리 주변에 여전히 취약한 곳이 있다는 경각심을 줬다”며 “그 사건 자체는 몹시 아프지만 우리가 무얼 해야 하는가를 통렬하게 알려준 것으로, 주변의 취약지대를 세심히 살펴 고쳐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인간은 아무리 작아 보여도 타인을 도울 무언가의 놀라운 힘이 있다”며 “올 한 해 서로가 서로를 인정하면서 각자가 가진 그 큰 힘을 결코 가벼이 보지 말고, 도정과 도청을 위해 즐거운 마음으로 일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함평신문  hpnews@hpnews.kr

<저작권자 © 함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