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함평군 대형마트 의무휴업 동참
   
함평군 대형마트 의무휴업 동참

전남 함평군과 대형마트가 10일 함평축협에서 정기휴업 협약을 맺고 전통시장과 영세상인 보호를 위해 보조를 맞추기로 했다.
대상은 함평읍 중심상권에 위치한 함평농협(조합장 김형모), 함평축협(조합장 임희구) 하나로마트, 함평나비마트(대표 전병열) 등 세 곳이다.
이에 따라 이들 업소는 10월부터 매월 두 번째 일요일에 정기 휴업한다.
이번 협약은 적자를 감수하더라도 전통시장 활성화와 영세상인 보호를 위해 솔선수범해야 한다는 뜻을 같이하고 결단을 내린 것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군 관계자는 “도시에서는 대형마트 휴무제를 둘러싸고 갈등이 생기고 있는 반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정기 휴무에 앞장선 대형마트 대표님들께 감사드린다”면서 “이는 날로 침체되어가는 전통시장과 영세상인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함평신문  hpnews@hpnews,kr

<저작권자 © 함평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